모두가 신문의 위기를 이야기한다. 신문의 멸종을 논하는 이 시기에, 혁신적인 유니콘 기업처럼 평가받는 전통적인 신문사가 있다. 바로 1851년에 창간한 뉴욕 타임스다. 유니콘 기업에 돈이 몰리는 것처럼 수많은 벤처캐피털 자금이 뉴욕 타임스에 쏠리고 있으며, 뉴욕 타임스 주가는 최근 5년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Read More ▶...

탄탄한 덕후층이 있는 콘텐츠의 변주는 화제성과 리스크가 동시에 따라붙는다. 원작 팬들이 ‘시어머니’ 역할을 하며 작품에 적극적으로 관여할 수 있기 때문이다. 높은 관심과 애정을 긍정적으로 전이시키기 위해선 팬들과의 관계관리가 특히 중요하다.  Read More ▶ http://www.the-pr.co.kr/news/articleView.html?idxno=44173 ...

캐나다출신의 학자 마샬 맥루한은 “미디어는 메시지다”라는 명언을 남겼는데, 멋진 말처럼 들리지만 사실 무슨 뜻인지 선뜻 이해하기는 쉽지 않다. 세상을 떠난지 40년 된 그의 말을 지금의 언어로 해석해 보자면 미디어의 성격에 따라 메시지는 변화하고 미디어 변화에 따라 메시지의 정의도 달라진다는 것이다. 그의 말이 최근에...

기술의 발전 속도가 빨라지면서 유통 시장을 둘러싼 환경과 트렌드가 통째로 바뀌고 있다. 이미 온·오프라인의 무한경쟁은 당연한 일이 됐다. 각 채널 간 차별화 전략과 서비스를 마련하며 생존의 몸부림을 치고 있다. 상황을 대변하는 소식은 차고 넘친다. 최근 보도된 몇 가지 주요한 이슈를 살펴보면 유통업계가 얼마나 치열하게...

구독경제(Subscription Economy) 시대다. 매달 만원이 채 안 되는 돈을 내면 무제한으로 영화와 드라마, 음악을 인터넷 스트리밍 기반으로 즐길 수 있다. 이제는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맥락을 넘어 자동차와 금융 서비스와 같은 복잡한 영역에까지 구독경제가 널리 퍼져가고 있다. 다국적 기업을 대표하는 코카콜라가 구독 카드를 꺼내들었다. Read...

전 세계에서 가장 잘나가는 커피 브랜드가 바로 스타벅스다. 실제 KB금융지주 경영연구소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8년 한해 1만4000여개 커피숍이 창업하고 9000개가 문을 닫았다. 폐업률이 어마어마하다. 오직 스타벅스만 0%에 가까운 폐업율을 기록하고 있다고 하니, 스타벅스 아성이 얼마나 높은지 알 수 있다. 그런데 중국에서는 스타벅스보다 더...

중고나라에서 중고 스마트폰을 구매했는데 집에서 택배 상자를 열어봤더니 전화기 대신 벽돌이 들어 있더라.` 인터넷에서 한번쯤 봤을 만한 중고 거래 사기 사례다. 실제로 검색을 해보면 택배 상자 안에 벽돌이 들어 있는 사진은 대표적인 중고나라 사기 사례로 인터넷에 널리 퍼져 있다. 최근 들어 중고나라가 가진 온라인...

소비자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해 디지털 소통에 이모티콘을 활용하는 기업이 늘고 있다. 미국 도미노피자는 2015년 트위터 계정에 피자 모양의 이모티콘을 달면 바로 주문이 되는 기능을 도입해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하지만, 글로벌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는 밀레니얼 세대에 관한 리포트를 발표하면서 기업의 공식 트위터에 이모티콘을 활용한 소통을...

도끼를 갈아 바늘을 만들어도(魔斧作針) 바느질거리가 없으면 아무 소용이 없다. 비즈니스에서 뾰족함은 필수다. 하지만 시장이 아직 성숙하지 않았거나 느껴지지 않아 소비자의 선택을 받지 못한다면 쓸모없는 바늘일 뿐이다. 비즈니스의 뾰족함을 위해 마케터들은 어떤 고민과 행동을 해야 할 지 정리하면서 마브작침 시리즈를 마무리해본다. Read More ▶ https://brunch.co.kr/@clncompany/207 ...

브랜드와 브랜딩이란 용어가 요즘처럼 많이 사용되는 때가 된 것도 그리 오래된 일이 아니다. 메이커란 말이 익숙하신 분들이 아직도 있는 걸 보면 브랜드의 시대가 된 것은 그리 오래지 않았다. 하지만 브랜드의 힘은 날로 강력해지고 있다. 입덕을 쉽게 하고 탈덕을 어렵게 만드는 브랜딩을 위한 체크포인트를 몇 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