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B’ 위한 디지털 공간의 탄생 | 이승윤 자문교수

위크, 에어비앤비, 야놀자, 여기어때, 타다, 쏘카… 라이프스타일을 둘러싼 모든 영역에서 모바일 기반의 플랫폼 기업이 혁신을 만들어내며 우리 삶 곳곳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상기 언급한 플랫폼들은 모두 성인이라는 타깃을 만족시키기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그렇다면 영·유아부터 초등학생까지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비즈니스 기업들은 어떤 방식으로 디지털 시대를 준비하고 있을까?

Read More ▶ https://www.the-pr.co.kr/news/articleView.html?idxno=43038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