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나라서 뒤통수? 온라인 마켓 동네별로 묶으니 신뢰 `쑥` | 이승윤 자문교수

중고나라에서 중고 스마트폰을 구매했는데 집에서 택배 상자를 열어봤더니 전화기 대신 벽돌이 들어 있더라.` 인터넷에서 한번쯤 봤을 만한 중고 거래 사기 사례다. 실제로 검색을 해보면 택배 상자 안에 벽돌이 들어 있는 사진은 대표적인 중고나라 사기 사례로 인터넷에 널리 퍼져 있다. 최근 들어 중고나라가 가진 온라인 거래 장점을 유지하되 대신 오프라인 직거래 장점을 결합해 급속하게 성장하고 있는 서비스가 있다. 바로 당근마켓 이야기다.

Read More ▶ https://www.mk.co.kr/news/business/view/2019/12/1039110/

No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