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카콜라가 구독모델에 뛰어든 이유 | 이승윤 자문교수

구독경제(Subscription Economy) 시대다. 매달 만원이 채 안 되는 돈을 내면 무제한으로 영화와 드라마, 음악을 인터넷 스트리밍 기반으로 즐길 수 있다. 이제는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맥락을 넘어 자동차와 금융 서비스와 같은 복잡한 영역에까지 구독경제가 널리 퍼져가고 있다. 다국적 기업을 대표하는 코카콜라가 구독 카드를 꺼내들었다.

Read More ▶ http://www.the-pr.co.kr/news/articleView.html?idxno=44089

No Comments

Post A Comment